00:00
Loading...

커뮤니티 > 스포츠소식

'남녀 동시 개최' 빅오픈, 짧은 전장에 남자 대회는 버디 잔치

쉼터관리자 0 392 02.10 18:38
'남녀 동시 개최' 빅오픈, 짧은 전장에 남자 대회는 버디 잔치 파72 6천796야드·6천940야드로 비교적 짧은 코스…9연속 버디도 나와 15497915397897.jpg (서울=연합뉴스) 고미혜 기자 = 같은 코스에서 남녀 골프 대회가 동시에 치러지는 ISPS 한다 빅오픈에서 한국 선수 이미림(29)과 박효원(32)은 첫날 나란히 3언더파를 기록했다. 그러나 두 선수의 순위는 차이가 난다. 출전 선수는 각각 156명으로 같지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와 호주 투어가 공동주관하는 여자 대회에 출전한 이미림은 공동 22위, 유러피언투어가 공동 주관하는 남자 대회에 나선 박효원은 공동 65위다. 같은 날 같은 코스에서 경기했지만, 남녀 선수들의 성적이 꽤 달랐던 것이다. 동일한 코스라고는 해도 물론 남녀 대회의 코스 전장은 다르다. 호주 빅토리아의 13번 비치 골프 링크스에서 열리는 이번 대회는 남녀 모두 두 코스에서 치러진다. 비치 코스의 경우 여자는 총 6천479야드(파72), 남자는 6천796야드(파72)로 설계됐고, 크리크 코스는 여자 6천573야드(파73), 남자 6천940야드(파72)다. 전장을 달리하는 데 한계가 있어서 여자 코스의 경우 일반 대회와 비슷하거나 비교적 긴 편이지만, 남자 코스의 경우 날씨와 코스 형태 등 다른 변수가 있음을 고려하더라도 꽤 짧은 편이다.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대회의 경우 파72 코스는 대체로 7천 야드를 넘긴다. 메이저 대회 코스는 더 까다로워서 지난해 US오픈의 경우 파70이면서도 7천421야드였다. 비교적 날씨도 좋았던 빅오픈 1라운드에선 남자 선수 156명 중 126명이 언더파 점수를 적어냈다. 연이은 버디 잔치 속에 신기록도 나왔다. 제임스 니티스(호주)는 10번 홀에서 출발해 15번 홀부터 5번 홀까지 무려 9개 홀 연속 버디를 기록했다. 2009년 캐나다 오픈에서 마크 캘커베키아가 세운 PGA 투어 최다 연속 버디 기록과 같은 것으로, 유러피언투어에선 이번에 처음 나왔다. 버디 행진 직전에 더블보기를 범했던 니티스는 8언더파로 공동 2위에 자리했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nba중계,해외축구중계,해외스포츠중계,스포츠중계,mlb중계,epl중계,네네티비,kbl중계,챔스중계,세리에a중계,분데스리가중계,npb중계,일본야구중계,메이저리그중계,kbo중계,프리메라리가중계,무료스포츠중계,무료분석,스포츠무료분석,스포츠티비,스포츠중계티비,스포츠중계사이트,해외축구중계사이트,축구중계사이트,ufc중계 해외축구중계 해외스포츠중계 스포츠티비 mlb중계 무료스포츠중계 스포츠중계 nba중계 유로파중계 챔스중계 해외중계 해외축구중계보는곳 해외축구중계사이트 챔피언스리그중계 ufc중계 해외야구중계 일본야구중계 메이저리그중계 npb중계 프리미어리그중계 축구중계사이트 스포츠중계사이트 스포츠중계티비 epl중계

해외축구중계

해외축구중계

해외축구중계

해외스포츠중계

해외스포츠중계

해외스포츠중계

스포츠티비

스포츠티비

스포츠티비

mlb중계

mlb중계

mlb중계

무료스포츠중계

무료스포츠중계

무료스포츠중계

스포츠중계

스포츠중계

스포츠중계

nba중계

nba중계

nba중계

유로파중계

유로파중계

유로파중계

챔스중계

챔스중계

챔스중계

해외중계

해외중계

해외중계

해외축구중계보는곳

해외축구중계보는곳

해외축구중계보는곳

해외축구중계사이트

해외축구중계사이트

해외축구중계사이트

챔피언스리그중계

챔피언스리그중계

챔피언스리그중계

ufc중계

ufc중계

ufc중계

해외야구중계

해외야구중계

해외야구중계

일본야구중계

일본야구중계

일본야구중계

메이저리그중계

메이저리그중계

메이저리그중계

npb중계

npb중계

npb중계

프리미어리그중계

프리미어리그중계

프리미어리그중계

축구중계사이트

축구중계사이트

축구중계사이트

스포츠중계사이트

스포츠중계사이트

스포츠중계사이트

스포츠중계티비

스포츠중계티비

스포츠중계티비

epl중계

epl중계

epl중계

Comments

NENETV

공